기사 메일전송
기아·벤츠·테슬라·폭스바겐 등 43개 차종 6만2967대 리콜
  • 박래호 기자
  • 등록 2022-11-24 09:55:15

기사수정
  • 각 제작사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 받을 수 있어

기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테슬라코리아, 폭스바겐그룹코리아, 한신특장, 기흥모터스 등 43개 차종 6만296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 시정조치(리콜)가 내려졌다.


기아 카니발 등 43개 차종 6만296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 시정조치(리콜)가 내려졌다.(사진=기아)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번에 리콜 대상이 된 차종은 우선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E 350 4매틱 등 7개 차종 3만1195대는 12V 배터리의 고정 불량으로 차량 충돌 시 전원 연결부가 분리되고, 이로 인해 비상 경고등, 차문 자동 잠금 해제 장치 등이 작동되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됐다.


다음으로 GLS 400d 4매틱 등 2개 차종 2474대는 3열 좌석 등받이 잠금장치의 일부 부품 누락으로 충돌 시 잠금장치가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는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나왔다.


이어 기아 카니발 2만4491대는 엔진제어장치 소프트웨어의 오류로 운전자가 관성을 이용하여 주행할 경우 시동이 꺼질 가능성이 확인됐다.


테슬라코리아의 모델S 등 2개 차종 1131대는 전자식 파워스티어링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저속 주행 시 핸들이 무거워져 안전에 지장을 줄 수 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 골프 8 2.0 TDI 272대는 앞 좌석안전띠의 프리텐셔너 내 부품 불량으로 차량 충돌 시 프리텐셔너가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탑승자 상해 기준을 초과했다.


Q5 40 TDI qu. 프리미엄 등 13개 차종 86대는 후방카메라 제어장치 회로기판의 조립 불량으로 후진 시 후방카메라 영상이 제대로 표시되지 않는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나타났다.


한신특장 울트라 고소작업차 83대는 전선릴 등 미인증 부착물 추가 설치로 인해 인증하중을 초과하는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확인됐다.


기흥모터스의 할리데이비슨 로드킹 등 15개 이륜 차종 3191대는 차체제어장치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운전자가 브레이크 페달을 밟지 않아도 제동등이 점등되는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확인됐다.


이어 할리데이비슨 나잇스터 44대는 핸들바의 용접 불량으로 주행 중 핸들바가 파손되는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있다.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발견된 메르세데스벤츠, 폭스바겐그룹코리아, 한신특장, 기흥모터스의 경우 추후 시정률을 감안해 과징금이 부과될 예정이다.


해당 차들은 각 제작사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받을 수 있다. 제작사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이나 휴대전화 문자로 시정방법 등을 알려야 한다.


시정조치 전에 결함 사항을 자비로 수리한 소유자는 제작사에 수리비용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관련기사

프로필이미지

박래호 기자 다른 기사 보기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가장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심층취재:요동치는 화물운송시장] ⓶지입 전문 화물업체 퇴출 가능한가? 국내 화물운송업계가 요동치고 있다. 정부가 지난해 화물연대 파업을 계기로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서다. 화물운송업계의 실태와 문제점, 정부의 정상화 방안이 제대로 추진될 수 있을지를 심층취재해 3회에 걸쳐 게재한다. [편집자 주]⓵정부,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 마련⓶지입 전문 화물업체 퇴출 가능한가?⓷안..
  2. [심층]택시부제 해제·심야 할증료 인상 등으로 서울서 야간에 차 잡기 점차 쉬어져 #지난 23일 오후 10시경 설날 연휴 기간 동안을 이용해 서울 강남에서 친구들을 만나고 강남역에서 영등포로 귀가하는 박모씨(30)는 “예전 같으면 이 시간대에 택시 잡는 건 꿈에도 생각 못했다. 그런데 이젠 택시 잡기가 ‘하늘의 별따기’정도는 아니다. 호출료만 조금 얹혀 주면 택시 잡는 건 엄청 수월하다”고 말했다.  같은 ...
  3. [심층취재:요동치는 화물운송시장] ⓷안전운임제와 표준운임제 무엇이 다른가 국내 화물운송업계가 요동치고 있다. 정부가 지난해 화물연대 파업을 계기로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서다. 화물운송업계의 실태와 문제점, 정부의 정상화 방안이 제대로 추진될 수 있을지를 심층취재해 3회에 걸쳐 게재한다. [편집자 주]⓵정부,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 마련⓶지입 전문 화물업체 퇴출 가능한가?⓷안..
  4. 서울 지하철·버스요금 이르면 4월부터 최대 400원 인상 서울시 지하철·버스 요금이 오는 4월부터 많으면 400원까지 오를 전망이다. 서울시가 서울교통공사의 누적된 적자를 해소하기 위해 8년 만에 서울 지하철·버스 요금 인상에 나선다. 서울시는 이를 위해 다음 달 초 공청회를 열고 기존 300원 인상안과 함께 400원을 올리는 방안을 추가 논의하기로 했다.  인상 절차가 예정대로 진행될 ...
  5. 서울시와 전장연, 지하철 탑승 시위 관련 법원 2차 조정안 함께 거부 서울시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가 지하철 탑승 시위와 관련해 한치의 양보 없이 서로를 향해 강공 드라이브를 걸고 있어 사태 해결이 더욱 멀어지고 있는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전장연이 법원의 2차 조정안 수용을 거부한 데 이어 서울교통공사 역시 거부 방침을 밝힘에 따라, 전장연의 지하철 시위는 장기간 법정 공방으로 이어...
  6. [심층취재:요동치는 화물운송시장] ⓵정부,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 추진 국내 화물운송업계가 요동치고 있다. 정부가 지난해 화물연대 파업을 계기로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서다. 화물운송업계의 실태와 문제점, 정부의 정상화 방안이 제대로 추진될 수 있을지를 심층취재해 3회에 걸쳐 게재한다. [편집자 주]⓵정부, 화물운송시장 정상화 방안 마련⓶지입 전문 화물업체 퇴출 가능한가?⓷안..
  7. 우리 국민 교통문화 수준 매년 향상... 지난해는 '81.18점' 우리나라 국민의 교통문화지수가 매년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교통안전 의식 수준이 선진화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아직도 횡단보도 정지선 준수, 전 좌석 안전띠 착용, 보행 중 스마트기기 미사용 등은 잘 준수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22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 결과...
  8. 지난해 승용차 수출 490억달러로 역대 최대 기록 지난해 승용차 수출액은 전년도인 2021년도에 비해 15.0% 늘어나면서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수출규모는 490억2000만 달러로 집계됐다. 수출을 견인한 주요 동력은 차량용 반도체 수급 상황 개선과 친환경 자동차 수요 증가 등이었다. 30일 관세청에 따르면 2022년 한 해 동안의 승용차 수출액은 총 490억2000만 달러로 집계돼 전년동기대비 15.0%...
  9. 택시요금 인상에 손님도 기사도 ‘불만’ 서울 중형택시 기본요금이 종전 3800원에서 4800원으로 1000원 대폭 인상된 1일 출근 시간대인 오전 7시30분 서울 영등포역 앞에는 여의도로 출근하는 직장인들로 붐비는 상태였지만 택시 승강장 쪽은 평소에 비해 다소 한산한 분위기였다.  평소에는 택시 잡으려는 직장인들이 줄을 섰지만 이날은 외려 택시가 줄을 선 채 손님들을 기다리는...
  10. 내일(2월1일)부터 서울 중형택시 기본요금 4800원 2월 1일 오전 4시부터 서울 중형택시 기본요금이 3800원에서 4800원으로 1000원 오른다.  기본거리는 2㎞에서 1.6㎞로 400m 줄어든다. 거리당 요금도 현행 132m당 100원에서 131m당 100원으로 조정된다. 시간 요금은 31초당 100원에서 30초당 100원으로 변경된다.  모범·대형 택시 기본요금 역시 현행 3㎞당 6500원에서 7000원으로 500원 인상된다. 앞서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