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쿠팡, 택배업 재진출
  • 이병문 기자
  • 등록 2021-01-14 07:50:42

기사수정
  • 자회사 쿠팡로지스틱스 택배사업자 자격 취득
  • 국토부, 시설·장비 기준 충족 택배 사업자 21개사 공고

쿠팡이 택배 운송사업자 자격을 재취득함에 따라 국내 택배 시장 구도도 전면 재편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교통일보 자료사진)

쿠팡이 택배 운송사업자 자격을 재취득했다. 국토교통부는 13일 ‘시설 및 장비 기준 충족 택배 운송사업자’ 21개 사를 공고했다.

 

이번에 새로 이름을 올린 택배 사업자는 쿠팡로지스틱스, 큐런택배, 티피엠코리아 등 3개 사다. 기존 업체는 18개 사다.

 

쿠팡로지스틱스는 택배사업자 자격 기준인 ▲전국 30개 이상 영업소 ▲화물분류시설 3개소 이상 ▲화물취급소 ▲전산망 시설 ▲1.5톤 미만 사업용 차량 100대 이상 등의 시설·장비 기준을 모두 갖췄다. 

 

택배사업자 자격 취득에 따라 쿠팡로지스틱스는 쿠팡의 ‘로켓배송’ 물량을 배송할 수 있게 됐다. 다른 업체의 물건을 대신 배송하는 ‘3자 배송’ 등의 사업도 가능해졌다.

 

쿠팡은 2019년 8월 국토부에 택배사업자 자격을 반납했다. 택배사업자는 일정 부분 외부 물량을 유지해야 하는데, 자체 배송인 ‘로켓배송’ 물량이 급증하자 외부 택배 업무를 처리하기 어려워 자격증을 반납했다.

 

하지만 온라인 쇼핑 수요가 급증했고 물류 시설 확충으로 외부 물량을 소화할 수 있을 정도로 안정권에 접어들면서 택배 사업 필요성이 다시 부각돼 이번에 택배사업자 자격을 재취득했다. 

 

이에 따라 국내 택배 시장 구도도 전면 재편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업계에서는 쿠팡의 핵심서비스인 로켓배송 시스템을 3자 물류에도 적용하면 빠르게 시장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 

 

현재 쿠팡은 직매입한 500여만개의 제품품목에 대해 다음날 배송을 보장하는 로켓배송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택배사업자가 아닌 쿠팡은 유상운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없어 오픈마켓 제품들에 배송서비스를 제공할 수 없다. 직접 매입한 제품에 대해서만 배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하지만 택배사업자 자격 획득에 따라 오픈마켓 제품에도 본격적으로 로켓배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업계에서는 쿠팡이 제품을 직매입해야하는 비용 부담과 재고 부담을 덜면서 오픈마켓 시장에서도 독보적인 물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쿠팡은 미국 나스닥 상장을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쿠팡의 연간 결제금액은 21조7000억원에 달한다.

 

◇택배 운송사업자(21개사)

 

▲CJ대한통운 ▲SLX택배 ▲건영화물 ▲경동물류 ▲고려택배 ▲대신정기화물자동차 ▲동진특송 ▲로젠 ▲롯데글로벌로지스 ▲성화기업택배 ▲용마로지스 ▲일양로지스 ▲천일택배 ▲쿠팡로지스틱스서비스 ▲큐런택배 ▲티피엠코리아 ▲프레시솔루션 ▲한샘서비스원 ▲한국택배업협동조합 ▲한진 ▲합동물류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가장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속보] ‘중고차 상생협력위’ 발족 무산 17일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회의실에서 개최 예정이던 ‘중고차 상생협력위원회’ 발족식이 중고차 관련 단체들의 불참으로 무산됐다. 중고차 상생협력위는 완성차 업체의 중고차 시장 진출을 앞두고 업계의 상생협력안을 만들겠다는 취지로 추진됐다. 이날 발족식에는 당초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한...
  2. 서울개인택시조합 이사장 선거 6파전 서울개인택시조합 제19대 이사장 선거가 6파전으로 치러진다. 서울개인택시조합은 지난 16~17일 제19대 이사장 후보자 등록접수 결과, 이연수·차순선·전병돌·차성민·서경원·국철희 씨(이상 기호순) 등 6명이 입후보했다고 18일 밝혔다. 6명의 입후보자 가운데 기호1번 이연수, 기호2번 차순선, 기호6번 국철희 씨 등 3명.
  3. 시외·고속·시내버스 등 특별고용업종 추가 지정 검토 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수요가 급감한 시외·고속버스, 시내노선버스 업종에 대한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을 적극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지난 16일 오후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서 열린 업무보고에서 코로나19로 인한 해당 업종 종사자들의 고용불안이 심화하고 있다는 여당 의원들의 지적에 이같이 답...
  4. 코나 전기차 배터리 전량 교체하나 현대자동차가 잇달은 화재 사고가 발생한 코나 전기차(EV)의 배터리를 전량 교체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가운데, 코나 EV에 배터리를 공급한 LG에너지솔루션과 책임공방이 커질 전망이다. 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국내에서 판매한 코나 EV의 배터리를 전량 교체하는 내용의 리콜 계획서를 국토교통부에 제출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
  5. 정부, 친환경차 2025년 283만대 보급 목표 정부가 2030년 자동차 온실가스 24% 감축을 목표로 2025년까지 친환경차 283만대, 2030년까지 785만대 보급을 추진한다. 정부는 18일 경기도 화성시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제4차 친환경자동차 기본계획’을 논의했다. 친환경차 기본계획은 친환경자동차...
  6. 서울시, GTX 광화문·동대문·왕십리 추가 신설 요청…지하철 2호선 연계 서울시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정거장을 광화문, 동대문, 왕십리역에 추가해 달라고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에 제안했다. 시는 25일 GTX-A노선 광화문-시청역, B노선 동대문-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C노선 왕십리역 신설을 국토부에 제안했다고 밝혔다.기존 계획상 GTX A, B, C노선의 전체 역은 각각 10개, 13개, 10개다. 이 가운데 서울에는 A노
  7. 렌터카공제조합, “보험사기 뿌리 뽑자!” 전국렌터카공제조합은 24일 서울 광진구 소재 렌터카공제회관에서 렌터카 보험사기방지대책 협의체 제3차 회의를 열고 지난해 보험사기로 1157건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금액으론 64억8000만원에 달한다.  보험사기 적발 건수와 금액은 2017년 316건·14억6000만원에서 2018년 485건·30억원, 2019년 737건·48억6800만원, 그리고 2020년 1157건&mi...
  8. GTX 노선 따라 집값 오른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사업이 본격 추진되면서 신설 역세권 인근 집값이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GTX는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외곽에서 서울 도심을 연결하는 고속철도다. 현재 A(파주~동탄)·B(남양주~송도)·C(양주~수원) 등 3개 노선이 계획돼 있다. 국토교통부는 상반기 중에 D노선(서부권 광역급행철도)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
  9. 지난해 교통사고 사망자 3079명 ‘역대 최소’ 지난해 교통사고 사망자가 3079명으로, 통계 집계를 시작한 이래 역대 최소치를 기록했다. 24일 경찰청에 따르면 국내 교통사고 사망자는 2015년 4621명, 2016년 4292명, 2017년 4185명, 2018년 3781명, 2019년 3349명에 이어 지난해 3079명으로 꾸준히 감소했다. 인구 10만명당 교통사고 사망자는 2015년 9.1명, 2016년 8.4명, 2017년 8.1명, 2018년 7.3명, 2019년 6.5명, ..
  10. 국토부, ‘사람 중심 도로 설계지침 제정안’ 행정예고 국토교통부는 도심에서의 차량 저속통행을 유도하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보행자 안전과 편의를 우선하는 도로를 만들기 위해 ‘사람 중심 도로 설계지침’ 제정안을 마련, 19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행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침은 교통사고 원인 사전 제거, 초고령 사회 대비 등 사람의 안전과 편의를 우선하는 도로로 개선..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