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포르쉐코리아, '2020 포르쉐 썸머 서비스 캠페인' 실시
  • 박한민 기자
  • 등록 2020-07-01 09:36:57

기사수정
  • 첨단 장비 이용한 정밀 차량 진단 서비스 무상 제공·유상 수리 시 할인

포르쉐코리아가 '2020 포르쉐 썸머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사진=포르쉐코리아 제공)

포르쉐코리아가 여름 휴가 및 장마철을 앞두고 무상 점검 서비스 및 수리비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2020 포르쉐 썸머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포르쉐 썸머 서비스 캠페인'은 여름철 장거리 운행 전 무더위와 장마철에 대비하는 점검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들의 차량이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올해 여름은 코로나19 여파로 해외 여행 대신 차량을 이용한 국내 이동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필수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캠페인은 포르쉐 차량을 소유한 모든 고객 대상으로 7월 한 달간 전국 12개 포르쉐 서비스센터에서 진행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고객들은 포르쉐의 첨단 장비인 PIWIS(Porsche Integrated Work-shop Information System) 테스터를 이용한 정밀 차량 진단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받을 수 있으며, 유상 수리 시 포르쉐 순정 부품 및 공임에 대해 각각 10%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테큅먼트, 보험수리 제외).


서비스센터에는 포르쉐 글로벌의 인증을 받은 전문 테크니션이 상주하고 있어 더욱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타이어 및 엔진 오일 교환 시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포르쉐 차량을 최적의 상태로 운행하도록 도와주는 차량 유지관리 프로그램 PSMP Plus(Porsche Scheduled Maintenance Plan Plus) 패키지 구매 시 1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서비스 센터에 따라 혜택 상이).


이 밖에도, 캠페인 기간 내 150만원 이상 유상 수리 및 PSMP Plus 패키지 구매 시 마티니 레이싱(Martini Racing) 유리잔 세트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이번 캠페인은 사전 예약을 통해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가까운 포르쉐 서비스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는 "포르쉐는 매년 정기적으로 시즌에 맞는 프리미엄 서비스를 실시해 고객 만족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차량 운행이 증가하는 여름철을 맞아 포르쉐의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로 포르쉐 고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주행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가장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국토부, 9월부터 화물차·특수차 개조 `캠핑카` 렌트 가능 오는 9월부터 1톤 화물차를 개조한 캠핑카도 렌터카 사업자 등이 대여 사업을 할 수 있게 된다.국토교통부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시행령 · 시행규칙 개정안을 오는 7일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는 캠핑용 자동차를 대여사업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구체적 요건을 정하고, 자동차 대여사업의 차고 확보기준을 개
  2. 고령자 ‘조건부 운전면허’ 도입 시동 매년 증가하는 고령 운전자의 교통사고를 막기 위해 ‘조건부 운전면허’ 제도를 도입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9일 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조건부 운전면허 제도 세부 도입방안 연구’를 위한 연구용역 공고를 내고 연구 결과를 토대로 제도개선 마련에 나설 계획이다. 경찰청은 고령 운전자의 사고 증가에 따라 특정 연령 이상...
  3. 쌍용차, 살아남을 수 있을까?…노조, 회사 자구안 찬성 쌍용차가 다음달부터 무급 순환 휴직을 시작한다. 경영 정상화 전까지 인력 구조조정 대신 인건비를 줄이는 고통 분담 방안을 택했다.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가 진행 중인 회사의 경영권 매각도 본격 추진될 예정이다. 쌍용차는 7∼8일 진행한 노조 찬반투표에서 투표에 참여한 조합원 3224명 중 1681명(52%)이 이 같은 내용의 자구안에 찬성...
  4. 자동차검사 기술인력 3년마다 정기교육 받아야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정한 자동차 검사 사업자 소속 검사 기술인력은 앞으로 3년마다 기술 역량 강화를 위한 정기 의무교육을 받아야 한다. 정당한 사유 없이 교육을 받지 않으면 최대 90일까지 직무가 정지된다. 국토교통부는 자동차관리법 개정(2021.4.13)에 따른 위임사항 규정 및 국민불편 해소를 위한 하위법령 개정..
  5. 서울시, 내부순환로 `강변북로` 일부 구간 8일부터 통제…교통관리시스템 공사 서울시설공단(이하 공단)은 오는 8일 오후 11시부터 7월 8일 오전 5시까지 내부순환로와 강변북로를 4개 구간으로 나눠 1개 차로씩 부분 통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설공단은 오는 8일 오후 11시부터 내부순환로와 강변북로를 4개 구간으로 나눠 1개 차로씩 부분 통제한다. (사진=서울시)공단은 이에 대해 "실시간 교통 상황 정보 제공을
  6. 택배노조, “다음 주부터 파업 수위 높일 것” 무기한 전면파업에 돌입한 전국택배노동조합이 다음주부터 투쟁 수위를 높이겠다고 예고했다.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는 1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서비스연맹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대책위는 “사회적 합의기구 출범 당시 노동시간을 줄이는 방안으로 택배 물량 감축이 제시됐으며, 물량...
  7. ‘중고자동차매매산업 발전협의회’ 발족 완성차업계의 중고차 시장 진출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중고자동차매매산업 발전협의회’가 발족하면서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대기업의 중고차 시장 진출이 원활하게 이뤄질지 관심이 쏠린다.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위원장 진성준)와 중고차매매사업자단체,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수입자동차협회, 중소벤처기업부, 국토교...
  8. 대우버스 울산공장 일단 가동 후 매각 추진 공장폐쇄와 정리해고 등으로 극심한 노사갈등을 빚었던 자일대우상용차(이하 대우버스) 사태가 1년여 만에 일단락됐다. 노사 모두가 한 발씩 양보한 끝에 직원의 고용승계를 보장하면서 공장을 매각하기로 합의점을 찾았다.  대우버스는 1955년 설립된 신진공업사를 전신으로 둔 버스 전문업체다. 1987년 신진공업사의 부도로 대우그룹 품...
  9. 내년부터 택배기사 분류작업 안한다 택배업계 노사가 16일 택배기사 과로사 방지를 위한 중재안에 잠정 합의했다. 다만 택배노조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우체국 택배노조는 우정사업본부와 견해차를 좁히지 못해 추가 논의하기로 했다.  택배 노동자 과로사 방지를 위한 사회적 합의 기구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었다.  택배 노사는 이날 회의...
  10. 서울시, `자전거 전용 방향표지판` 설치 추진 서울시가 자전거 이용 수요 증가에 발맞춰 도심에도 ‘자전거 전용 방향표지판’ 설치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가 자전거 이용 수요 증가에 발맞춰 도심에도 `자전거 전용 방향표지판` 설치를 추진한다고 밝혔다.서울시 공공자전거 월별 일평균 대여건수는 2~4월 이용이 전년 동기 대비 46.2%가 증가했다.  현재 한강공원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