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오일 등 단순 소모품 교환시 정비견적서 발급 필요 없어
  • 이병문 기자
  • 등록 2019-12-08 18:02:22

기사수정
  • 국토부,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 개정…9일부터 시행



앞으로 자동차 정비 시 오일 등 단순 소모품 교환을 할 때에는 자동차정비견적서를 발급하지 않아도 된다.

 

국토교통부는 자동차정비견적서 발급 의무를 완화하는 내용의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을 개정, 9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단순 소모품 교환 등 정비업 제외사항에 해당하는 정비를 할 경우 자동차정비견적서를 발급하지 않아도 된다. 해당 사항은 오일 및 휠터류 교환, 배터리 및 전구 교환, 전기장치 및 냉각장치, 타이어 정비 등이다.(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 제132조의 각호)

 

지금까지는 무상수리에 한해서만 견적서 발급이 면제됐고 단순 소모품을 교환할 때도 견적서를 발급해야 했다.

 

자동차전문정비업체들은 대부분이 영세한 사업장이어서 단순 정비를 많이 하는데 일일이 견적서 발급을 해야하다 보니 경영상 부담으로 작용한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특히 일부 소비자의 경우 정비내용에 불만을 품고 견적서 미발급을 빌미로 민원을 제기하거나 정비요금 인하를 요구하는 사례도 있었다.

 

또 오일 교환 등 정비업 제외사항은 정비업 등록 없이 누구나 자유업으로 영업할 수 있는 정비로 무등록 자영업자에게는 견적서 발급의무가 없는 반면, 등록정비업자에게 견적서 발급을 의무화하는 것은 과도한 규제라는 점도 지적됐다.

 

이번 시행규칙 개정은 제26차 경제활력 대책회의 안건 중 작은 기업 현장공감 규제애로 개선방안에 포함돼 추진됐으며 자동차정비업자의 경영부담을 줄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중기 국토부 자동차운영보험과장은 정비업계와의 정기적인 소통을 통해 경영상의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관련 업계와의 협의를 거쳐 제도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1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교통 이슈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더보기
  1. 개인화물사업자단체 통합 물건너갔나 화물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에 따라 개인화물로 업종이 통합된 개별·용달화물업계의 사업자단체가 일단은 현재처럼 개별·용달 단체로 각자 운영될 전망이다. 하지만 통합 추진과정에서 정부의 미흡한 대응으로 향후 법리적 논쟁을 불러일으킬 공산이 높다. 12일 국토교통부 및 관련업계에 따르면 개별·용달화물운송업이 개...
  2. “지입차량, 차주 몰래 대출담보 제공하면 배임죄” 운송회사 대표가 지입차량을 차주 몰래 담보로 잡히고 대출을 받았다면 배임죄로 처벌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조재연 대법관)는 지입차량을 임의로 대출담보로 제공해 차주들에게 손해를 입힌 혐의(업무상 배임)로 기소된 전세버스 회사 대표 A씨의 상고심에서 무죄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동부지법으..
  3. 코웰패션, 3400억원에 업계 4위 ‘로젠택배’ 인수 택배업계 시장 점유율 4위인 로젠택배가 중견 패션업체 코월패션에 매각된다. 코웰패션은 자회사 특수목적회사(SPC)인 CF인베스트먼트를 통해 홍콩계 사모펀드인 베어링프라이빗에쿼티가 보유하고 있는 로젠택배의 지분 100%를 취득하는 주식양수도계약서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로젠택배 인수금액은 3400억원으로 취득 주식 수는 1482만 34...
  4. 카카오T “기사 평점 낮으면 배차 혜택 못 준다” 승객에게 낮은 평점을 받은 카카오T 택시기사는 앞으로 배차 혜택을 받지 못하게 된다. 서비스 향상을 위한 조치라지만, 택시업계는 그렇지않아도 독과점 상태인 카카오택시에 대한 종속이 더욱 심화될 수 있다며 반발하고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오는 22일부터 카카오T 택시 유료 요금제 ‘프로 멤버십’에 새로운 약관이 적용된다...
  5. “중고차 구입 시 성능점검기록부 유용하지 않아” 중고차 구입 시 중요한 판단기준이 되는 ‘자동차 성능·상태 점검기록부’가 차량 상태를 정확히 파악하는데 유용하지 않다는 분석이 나왔다. 중고차 매매업자는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매매계약 체결 전 소비자에게 차량 주행거리, 주요장치 점검 결과 등을 담은 성능·상태 점검기록부를 반드시 발급해야 한다. 18일 한국소...
  6. 카카오택시 등장 후 택시 서비스 좋아졌나? 카카오택시가 등장한 후 택시 이용 패턴이 ‘길거리 택시 잡기’→‘호출앱’으로 빠르게 달라졌다. 하지만 택시 호출앱 이용으로 택시 본연의 서비스가 좋아졌는지는 여전히 의문이다. 택시승객들은 “택시 호출앱 이용이 높아졌다고 해서, 택시 서비스가 좋아졌다고는 할 수 없다”고 입을 모은다.  호출앱 이용에 대...
  7. 불법촬영 성범죄자 택시 운전 못한다 음주운전 면허 정지자도 택시·버스 자격 제한무자격 운전자에 차량 대여하면 렌터카업체 사업정지택시회사, 여러 플랫폼사업자와 계약 체결 가능벌금 이상 형 받으면 5년간 공제조합 운영위원 금지 앞으로 불법촬영 성폭력 범죄자는 최대 20년간 택시운전 자격을 취득할 수 없게 된다. 음주운전자의 택시·버스 운전자격 취득도 제...
  8. 이준석 대표가 개인택시를 운전한다고? 헌정사 첫 30대 당수, 그것도 제1야당의 당대표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개인택시를 구입할 계획을 밝혀 관심을 끌고 있다. 이 대표는 20일 연합뉴스TV ‘1번지 현장’ 인터뷰에서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이날 인터뷰는 ‘국민의힘은 로딩중…이준석 대표에게 듣는다‘라는 제목으로 대부분 대선 이야기를 나눴는데 인터뷰 ...
  9. 서울시 대중교통 감축 운행 실효성 있나? 서울시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오후 10시 이후 대중교통 20% 감축 조치에 대해 실효성이 없는 탁상행정이라는 비판이 일고 있다.  서울시는 대중교통 운영을 줄여 이동 최소화를 유도한다는 방침아래 지난 8일 오후 10시부터 버스 운행을 20% 감축했다. 9일부터는 지하철 감축 운행을 시행했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밤 10...
  10. “살기 싫다”며 고속도로 60㎞ 역주행 “살기 싫다”며 고속도로에서 승용차를 몰고 역주행을 한 60대 운전자가 추격전을 벌인 경찰에 붙잡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전 경기 양주시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 양주요금소 인근에서 로체 승용차를 몰고 인천시 중구 운서동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신불 나들목(IC)까지 60㎞가량 역주행했다. 그는 양주요금소 인근에서 역주행을 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